본문 바로가기
주메뉴바로가기

리서치

리서치 자료 이미지입니다.

전문가의 차별화된 투자정보로
든든한 투자길잡이가 되어드립니다.

리서치 서비스 업무(Research)

기업탐방, 기업분석 보고서 제공, NDR(Non Deal Roadshow) 개최, 외부 전문가 초빙 세미나 개최 등을 통해 차별화된  투자 정보를
제공하며, 시장의 변화를 발 빠르게 파악하여 새로운 투자 아이디어를 제안합니다.

금융투자협회 애널리스트 인적정보 공시
[경제분석]비관에서 희망 찾기 리서치 2018년 11월 26일 38
Leading_Economy_20181126.pdf

비관적 전망에서 출발할 19년 경제


19 년 국내 경제는 어느때 보다 비관적 분위기에서 출발할 전망임 . 미국 금리인상 사이클과 미 - 중 무역갈등 불확실성하에서 미국 등 주요국 경기둔화 추세는 수출사이클을 통 국내 경기의 하방 압력을 높일 것으로 예상됨   


다만 , - 중 무역갈등이 최악으로 치닫지 않는다면 글로벌 경기가 침체 혹은 경기 경착륙 리스크에 직면할 가능성은 낮아 보임 . 따라서 19 년 상반기를 저점으로 국내 경기가 완만한 반등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함

물가와 위안화 가치를 주목하자


19 년 경기사이클과 관련하여 주목해야 할 변수는 물가와 위안화 가치라 여겨짐 . 다행히 물가 안정이 유지된다면 미 연준의 금리인상 사이클이 연말경 종료되면서 글로벌 경기와 금융시장에 안도감을 줄 것임 . 그러나 물가 불안확산시 미 연준의 금리인상 속도 가속화에 따른 미국과 Non-US 간 금리격차 추가 확대가 글로벌 경기와 자산시장의 커다란 위협요인으로 대두될 공산이 높


- 중 무역갈등 리스크 완화 여부에 따른 위안화 가치와 중국의 경기부양책 실시여부도 19 년 글로벌 경기 , 특히 경기 사이클에 중요한 변수로 작용할 것임


물가와 위안화 가치의 동반 안정은 달러화 약세로 이어지면서 글로벌 경기와 금융시장에 반등 모멘텀이 될 것임


  (당사 컴플라이언스의 결재를 받았습니다.)

알아두세요!

  • 본 정보는 당사 고객의 증권투자를 돕기 위하여 배포되는 자료로서 어떠한 경우에도 무단으로 인용,복제,배포할 수 없습니다.
  • 본 정보는 투자자의 증권투자를 돕기 위해 제공되는 자료로서, 수록된 내용은 신뢰할 만한 자료 및 정보로부터 얻어진 것이나 당사는
    완전성이나 정확성을 보장할 수 없으므로 고객의 주식투자 결과에 대한 법적 책임소재의 증빙자료로 사용될 수 없습니다.

※ PDF 문서가 보이지 않는 경우 Acrobat Reader를 설치하시기 바랍니다.

Acrobat Reader 다운로드
화면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