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바로가기

리서치

리서치 자료 이미지입니다.

전문가의 차별화된 투자정보로
든든한 투자길잡이가 되어드립니다.

리서치 서비스 업무(Research)

기업탐방, 기업분석 보고서 제공, NDR(Non Deal Roadshow) 개최, 외부 전문가 초빙 세미나 개최 등을 통해 차별화된  투자 정보를
제공하며, 시장의 변화를 발 빠르게 파악하여 새로운 투자 아이디어를 제안합니다.

금융투자협회 애널리스트 인적정보 공시
[경제분석]미 연준, 매파 색채가 강해졌지만 리서치 2018년 06월 14일 377
Leading_Brief_20180614.pdf

n 하반기 2차례 추가 금리인상 시그널을 던짐


6 FOMC회의에서 추가 금리인상 단행되었고 가장 주목을 끌었던 하반기 금리인상 횟수와 관련하여

미 연준은 2차례 추가 금리인상 가능성을 시사했다. 점도표상에 15명중 8명이 올해 4차례의 금리인상을

전망했다. 지난 3월 점도표상에서는 15명중 7 4차례 금리인상을 전망한 바 있다.


미국 경기에 대한 우호적인 평가 역시 하반기 금리인상 기조 변화 가능성을 높였다. 년 성장률 전망치

가 기존 2.7%에서 2.8%로 상향되었고 실업률 전망치는 3.6%에서 3.5%로 낮아졌다. 물가 전망(PCE물가)

역시 기존 1.9%에서 2.1%로 상향 조정되는 등 미국 경제가 견조한 추세를 유자할 것으로 시사한 점도 하

반기 2차례 금리인상에 힘을 더해주었.


n 다만, 미 연준의 금리정책 기조가 완전히 매파로 전환된 것은 아니다


하반기 2차례 추가 금리인상이 단행될 가능성이 높아졌지만 2020년까지 전체 금리인상 횟수는 변화되지

않았다. , 금년 하반기를 포함해 2020년까지 금리인상 횟수는 총 6번으로 지난 3월 전망과 동일하다.

내년에는 3차례로 동일하지만 2020년에는 인상 횟수가 2번에서 한번으로 축소되었다. 미 연준의 금리인상

기조가 다소는 조삼모사와 같아 보인다. 또한 점진적 통화정책 기조를 유지 의사도 유지한 점도 미 연준의

통화정책기조가 단기적으로 매파적으로 변화되었지만 큰 틀에서는 큰 변화가 없음을 시사한다. , 미 연준

의 금리정책 기조가 현 기조에서 더 이상 매파적 기조로 변화될 가능성이 크지 않은 것으로 판단할 수 있다.


이를 반영하듯 FOMC회의 결과 발표 이후 미국 주식시장은 소폭 하락했지만 달러화 가치는 오히려 하락했

고 미국 국채금리는 매파적 기조 강화에도 불구하고 소폭 상승에 그쳤다. 6 FOMC회의 결과에 대한 금융

시장에 반응은 다소 밋밋했다.


특히, 무역전쟁 등 불확실성 리스크가 남아 있음도 하반기 금리인상 횟수에 대한 논란은 지속될 것으로 보인

. CME페드워치에 따르면 연방기금 금리선물은 올해 네차례 기준금리 인상 가능성을 49%로 반영하고 있다.

전일 46%에 비해 소폭 상승에 그쳤으면 확률 역시 여전히 절반 수준이다  


요약하면 미 연준의 통화정책 기조가 단기적 관점에서 매파적 목소리를 높였지만 큰 틀에서는 이전과 큰 변

화가 없다는 판단이다  



(당사 컴플라이언스의 결재를 받았습니다.)

이전글 [산업분석]스마트 의료기기 산업 전망 - A race against Time! 2018-06-14
다음글 [경제분석]ECB, 완화 같은 긴축 2018-06-15

알아두세요!

  • 본 정보는 당사 고객의 증권투자를 돕기 위하여 배포되는 자료로서 어떠한 경우에도 무단으로 인용,복제,배포할 수 없습니다.
  • 본 정보는 투자자의 증권투자를 돕기 위해 제공되는 자료로서, 수록된 내용은 신뢰할 만한 자료 및 정보로부터 얻어진 것이나 당사는
    완전성이나 정확성을 보장할 수 없으므로 고객의 주식투자 결과에 대한 법적 책임소재의 증빙자료로 사용될 수 없습니다.

※ PDF 문서가 보이지 않는 경우 Acrobat Reader를 설치하시기 바랍니다.

Acrobat Reader 다운로드
화면상단으로 가기